태그

발암성 독소를 몸 밖으로 제거하는 것을 돕는데 특히 니트로사민(Nitrosamine)류의 발암물질을 제거하는 데 탁월합니다.

화산 폭발로 흘러나온 용암과 해수가 만나 화학반응을 일으켜 생성된 광물로 1756년 스웨덴의 광물학자인 Cronstedt에 의하여 발견되었으며, 현재까지 지구상에 발견된 천연 제올라이트(Zeolite)는 약 50여종 이상으로 확인되고 있다고 알려집니다.

제올라이트(Zeolite)는 비석(沸石)이라 하여 그리스어로 '끓는(zeo) 돌(lithos)'이란 뜻을 가지는데 그 이유는 내부에 있는 나노(Nano) 크기의 세공 속에 물 분자들을 가득 채우고 있으며 이 광석을 가열하면 무기물이어서 광석은 끓지 않으나 내포된 물 분자가 증발하여 수증기를 발생하는데, 이 모양이 마치 끓는 것처럼 보이기 때문이며, 유체나 증기로부터의 침전에 의해 형성되어, 염기성 화산암 내의 공동을 충전하는 형태로 산출되고 해양기원의 화학적 퇴적암에서도 발견되며, 광범위한 제올라이트 광산은 모든 대양에서 발견되고 있다고 전해집니다.

제올라이트는 (Al,Si)O4 기본구조로 사면체가 정점을 공유하는 3차원 그물방 구조의 빈자리에 알칼리 금속, 알칼리 토금속, 물분자가 들어간 구조로 양이온 교환능력이 있는 물질로서 망상구조단위에 의해 생기는 간극의 직경은 약2~8Å(1Å=1000만분의 1㎜)의 범위를 가지며, 이것은 간극 사이에서 이온들이 쉽게 이동할 수 있도록 해준다는 것입니다. 천연산 제올라이트의 금속이온은 나트륨(Na), 칼륨(K), 마그네슘(Mg), 칼슘(Ca), 바륨(Ba)과 같은 전형적인 1가나 2가 이온으로 알려집니다.


제올라이트의 광물군에는 고나다이트, 그멜리나이트, 내트롤라이트, 캐버자이트, 다키아다이트, 레빈, 로몬타이트, 메솔라이트, 모데나이트, 방비석, 브루스테라이트, 스콜레사이트, 스틸바이트, 에딩토나이트, 에리오나이트, 에피스틸바이트, 와이라카이트, 유가와라이트, 지스몬딘, 클라이놉타일로라이트, 톰소나이트, 페리어라이트, 포우저사이트, 필립사이트, 하아모톰, 휼란다이트 등 50종류 이상이 있는데, 이중에 클라이놉타일로라이트(Clinoptilolite)를 액체 제올라이트의 원료로 사용하고 있다고 알려집니다.

클라이놉타일로라이트(Clinoptilolite)는 제올라이트 광물군에 속하는 수화된 나트륨, 칼륨, 칼슘, 규산알루미늄 광물로 특히 화산회가 치밀하게 퇴적된 응회암에 가장 풍부하게 존재하는 광물 중 하나로 탈수된 광물은 공기의 흐름으로부터 질소를 선택적으로 추출하여, 방출되는 공기 속에 산소가 풍부해지도록 하는 분자체의 성질을 가지고 있다고 알려지며 규소의 함량이 많지만 결정구조는 벌집과 같은 육각형의 분자구조로 직경이 4~7Å이고 화학식은 근사적으로 (Na2, K2, Ca)3 Al6 Si30 O72'24H2O라고 전해집니다. 이는 특히 K+, Na+ 등 알칼리 금속 이온이 많이 들어 있어 산성화된 토양에 넣어 주면 중성화되어 지력이 증강되는 효과가 있다고 알려집니다.

이런 매우 흔한 천연 제올라이트는 플라야 호수(playa)의 민물과 응회암이 만나 나타나는 변화 혹은 바닷물에 의해 형성되었으며 수천년 동안 세계 도처의 문명에서 전통적인 약으로 사용되어 왔으며, 일반적인 제올라이트는 현재 촉매, 이온교환, 흡착제 등으로 작용하는 속성을 기반으로 다양한 산업의 어플리케이션으로 널리 사용되고 있고 제올라이트는 독소를 결합하는데 매우 효과적이어서 체르노빌 폭발의 피해자들에게 흡수되었던 방사성 동위원소를 잡게 하기 위해서 제올라이트를 먹게 하였고, 그 결과 그 사람들의 신체 내 방사성 수준이 떨어졌다고 알려집니다.


이와 같은 제올라이트의 효능은 음전하 대전된 새장과 같은 벌집모양 구조에서 기인하여 삼킬 때, 이 천연 광물은 끌어들이고, 비가역적으로 유해 중금속, 화학성분, 자유유리기를 붙잡아 요로를 통해 배출시키는 선택적인 해독작용(Selective detoxification)이 있기 때문이라는 것입니다.

다음은 제올라이트의 특징입니다.

1) 유해 중금속에 대한 친화력으로 칼슘과 마그네슘과 같은 귀중한 영양소를 제거하지 않으면서 수은, 납, 양전하로 대전된 유해 중금속과 살충제, 제초제, 플라스틱, 방사성 입자까지도 포함하는 화학 독소로 이동하여 붙잡는 역할을 한다는 것입니다.

2) 종전의 항산화제와는 달리, 자유유리기를 안정시키기 위해 전자를 주는 방식으로 자유유리기를 상쇄시키지 않고, 대신에 자유유리기를 잡는 방법으로 한번 체내에서 붙잡히면, 비활성화된 자유유리기는 안전하게 몸 밖으로 제거될 수 있다는 것입니다.

3) 바이러스 미립자를 잡아서 바이러스 복제를 방해하고 몸 밖으로 제거하는 광범위한 항바이러스 속성을 가집니다.

4) 대사 기능과 면역 기능을 최상으로 끌어올리기 위하여 산성 이온과 화학 물질을 제거하여 적절한 pH를 유지하는 것을 돕습니다.

5) 발암성 독소를 몸 밖으로 제거하는 것을 돕는데 특히 니트로사민(Nitrosamine)류의 발암물질을 제거하는 데 탁월합니다.

6) 소화하는 동안 암모늄 이온(NH4+)을 잡아내어 소화계를 더욱 건강하고 독성은 적도록 촉진하여, 소화가 잘 되게 하고 영양흡수를 좋게 합니다.

http://thenaturalife.tistory.com/entry/%EC%A0%9C%EC%98%AC%EB%9D%BC%EC%9D%B4%ED%8A%B8%EB%9E%80
댓글 쓰기

최근조회 글

비타민C 메가도스(VitaminC Megad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