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고구마 하루 반개로 대장암·폐암 예방





고구마 하루 반개로 대장암·폐암 예방 효과

마오리족 사람들에게
대장암의 빈도가 극히 낮다는데서 착안해 뉴질랜드 대학이 최근 연구한 결과에 따르면 마오리족의 고구마 섭취량이 다른 종족보다 훨씬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 대학은 계속된 연구를 통해
붉은 색이나 보랏빛 껍질을 가진 과일이나 채소에 포함된 항산화 물질의 양이 그렇지 않은 군에 비해 4배 이상 높고생체 이용도도 더 높다는 것을 밝혀냈다.
1986년 미국 뉴저지의 남성들을 대상으로 한 연구에서도폐암에 걸린 군과 그렇지 않은 군을 비교한 결과,폐암을 가장 잘 예방하는 식품으로 뽑힌 것이 고구마,호박, 당근이었다.
이는 항암
 항산화 인자로 잘 알려져 있는 
베타카로틴(비타민 A의 전구체과 글루타치온이 풍부 하기 때문으로, 미국 국립암연구소(NCI)의 연구 결과에 따르면 고구마, 호박, 당근을 합쳐 하루에 반 컵 정도만 먹으면전혀 먹지 않는 사람보다 폐암에 걸릴 확률이 절반으로 줄어든다고 하였다.
고구마에는 피로회복에 도움이 되는 비타민 
B1, B2, C와 젊어지는 비타민으로 널리 알려져 있는
 비타민 E(토코페롤)가 많이 포함되어 있고,특히 고구마에 들어있는 비타민 C(100g당 25mg)조리과정을 거쳐도 70-80%가 파괴되지 않고 남는 장점이 있다.

이처럼 몸에 좋은 성분들은
특히 고구마의 껍질에 많기 때문에 가능한한 껍질을 벗기지 말고 잘 씻 어서 먹는 것이 좋다고구마의 원산지는 중앙 아메리카로콜럼버스가 신대륙을 발견하기 훨씬 이전부터 식량으로 재배되어 왔고 그 후 중국일본으로 전해졌으며 우리나라는 조선시대 영조 대왕 당(1763일본에 통신사로 갔던 조엄이 대마도에서 고구마를 들여온 것이 처음인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고구마를 많이 먹으면
방귀가 지독하다는 속설이 있는데 이는 잘못됐다.
고구마에 포함된 다량의 섬유소가 인체에 유익한 장내세균들에 의해 분해되면서,가스 발생의 양은 증가하지만고약한 냄새를 일으키는 인돌,황화수소 등은 거의 발생하지 않는다.

아마도 방귀의 양이 늘어 이렇게 착각하거나 함께 먹은 음식들의 영향을 받아 냄새가 나는 것을고구마의 탓으로 오인하는 것 같다.고구마를 자를 때 나오는 우윳빛 액체인 얄라핀도 섬유소와 더불어 변비 해소에 큰 도움이 되므로 요구르트청국장 등과 함께 부작용이 없는 변비 치료 보조제로 사용될 수 있다.

고혈압 환자는
하루 소금 섭취량을 6g 이하로 권장하고 있으나,우리가 보통 먹는 음식에는하루 12g이상의 소금이 포함되어 있는데,고구마 100g 중에는 칼륨이 460㎎이나 함유되어 있어 여분의 염분을 소변과 함께 배출시키므로 혈압을 내리는 작용을 한다.

철분도 풍부하여 요즘 편식하는 아이들이나
다이어트하는 여성들에게 흔한 철결핍성 빈혈 해소에 도움이 된다.
중간 크기 고구마 한 개의 열량은 
170 Kcal 정도로(100g당 약 130Kcal) 다른 음식에 비해 섬유질이 풍부하여포만감이 쉽게 느껴지고 변비해소와 피부 미용에도 도움이 되므로 저녁 식사 대신 우유 한잔과 함께 먹으면 다이어트하는 사람에게 아주 좋은 대용식이 될수있다.

고구마를 고를 때에는 껍질이 얇고 선명한 색깔
표면에 상처가 없는 단단한 것이 좋으며 수염 뿌리가 많은 것은 질긴 경우가 많다껍질 색깔이 진하고 속살이 누럴수록 항산화 물질인 베타카로틴이 많이 함유되어 있다.
고구마 한 개만 먹어도 
하루 권장 베타카로틴의 2배 가까이 섭취가 가능하니환경오염 속에 살아 가는 현대인들에게는 보물과 같은 음식이 아닐 수 없다. 위대한 밥상에 진정한 웰빙 식품인 고구마가 다시 한번 인기를 얻을 날을 기대한다.

한국일보 김진용 교수
고려의대 소화기내과대한암예방학회 학술 간사
  

&&&&&&&&&&&&&&&&&&&&&&&&&&&&&&&&&&&&&&&&&&&&&&&&&&&&&&&&&&&&

■ 미국 공익과학센터가 뽑은 최고의 음식 1위 고구마
고구마는 농약을 사용하지 않아도 재배 가능한 저공해 건강식품이며 알칼리성 식품으로 각종 비타민과 무기질 및 양질의 식이섬유가 함유되어 있고 녹말과 당분이 주성분이며, 단백질과 지방이 적어 아침 일찍 100g의 고구마를 껍질 째 먹으면 각종 암을 예방하고 위염, 위궤양, 알레르기 비염, 변비 등도 치료할 수 있다고 한다.
▶최고의 항암식품 -고구마의 발암 억제율은 최대 98.7%로 항암효과가 있는 채소 82종 중 1위이고 항암성분은 보랏빛 껍질에 함유되어 있는 베타카로틴이라 한다.
▶혈압을  낮춘다 - 콩 토마토와 함께 칼륨이 많은 대표적 채소로 이 칼륨이 고혈압을 일으키는 나트륨의 배설을 촉진하여 혈압을 내리게 한다.
▶만성변비에 특효 -셀룰로오스와 식이섬유는 배설을 촉진하는 작용을 하므로 만성변비 특히 좋으며  세라핀이라는 성분이 장안을 청소하는 기능이 있어 대장암을 예방한다.
▶고구마 다이어트 -고구마는 감자보다 당이 4~5배 높고 칼로리도 2배 가까이 되어 살이 찔 것으로  생각되나 당지수가 절반정도 이므로 혈당수치가 느리게 조금씩 올라가기 때문에  남는 당이 지방세포로 전환되는 과정이 억제되며 포만감을 느끼기 쉬워 다이어트 식품이다.
♣ 또한 고구마는 여러 한방서적에 언급 하고 있는데  비장과 위를 튼튼히 하고 혈액을 편안하게 하며 따뜻하게 하는 효능이 있어  오장을 튼튼하게 하며 이질과 음주 후 설사와 어린이의 영양부족 및 만성 소화불량에 좋다.

■ 호박고구마 찌는 요령
호박고구마에 물이 닿지 않게 찌는 것이 중요하고
▶물을 많이 넣고 찌지 마세요! ▶절대로 센 불에 찌지 마세요! ▶약한 불에 찌되 약간 태운다는 느낌으로 쪄서 뜸을 들이면 차지며 말랑 말랑한 호박고구마를 먹을 수 있습니다.

■ 가스레인지 오븐에서 굽는 방법
가스레인지에 붙어 있는 오븐에서 예열하지 마시고 250도 온도로 고구마 크기에 따라, 중간 정도크기 고구마이면 40분정도 세팅해 주시고 고구마 크기가 작으면 35분 정도로 세팅해 주시면 고구마 속에 있는 당분이 표피까지 우러나오게 됩니다. 또는 알루미늄 호일에 싸서 오븐에 물기 없이 구워도 껍질을 벗기면 노란 속살이 들어나 달짝지근하며 정말 맛있습니다.

 ♣고구마 맛있게 드시는 방법

호박 고구마는 수확 후 일정 기간이 지나면 당도가 상승하여 매우 맛이 좋습니다.
호박 고구마는 10월 초 수확하여 일정기간의 숙성 기간을 거쳐(숙성기간- 수확후 보통 20~30일 정도) 맛이 정말 좋은 고구마입니다.
여러분도 잘 아시겠지만 고구마는 녹말과 당분이 주성분이고, 단백질과 지방이 적어 찌거나 구워 먹고 각종 음식을 만들어 먹을 수가 있습니다.
고구마는 알칼리성 식품이며 각종 비타민과 무기질 및 양질의 식이섬유가 함유되어 농약을 사용하지 않아도 재배 가능한 저공해 건강 식품으로 잘 알려져 있습니다.
또한 고구마는 여러 한방서적에 언급 하고 있는데 비장과 위를 튼튼히 하고 혈액을 편안하게 하며 따뜻하게 하는 효능이 있어 오장을 튼튼하게 하며 이질과 음주 후 설사 어린이의 영양부족과 만성 소화불량에 좋다 합니다. 

최근조회 글

비타민C 메가도스(VitaminC Megadose)

블로그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