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의학포럼>비타민 C가 암에 미치는 효과 (1)




양산신문 yangsan@empal.com

 
 
암치료 효과 입증되는 비타민 C
  
우리나라 보건관계의 통계를 보면, 사망원인의 1위는 단연코 암 이라는 사실이다.  일단 암 이란 진단을 받으면, 우리는 여러 가지 의미에서 대단한 불행에 직면하게 된다. 직접 생명에 대한 위협, 경제적인 위협, 가족 간의 정신적 안정에 대한 위협, 기타 생활 전반에 걸쳐 말할 수 없는 고통과 시련을 안겨 준다.

지금까지의 일반적인 암에 대한 치료 방법을 살펴보면, 외과적인 수술로 암의 적출술, 방사선 치료, 각종 항암제의 약물 치료, 암 조직에 들어가는 혈관에다 항암제나 암 조직 파괴약물 주입법 등이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그러나 이들 각종 항암제나 방사선 요법 등, 여러 가지 방법이 고가 일뿐 아니라, 치료 중 혹은 치료 후 합병증 내지 수반하는 부작용이 너무 커서, 때로는 치료 중 부득이 중단하는 경우가 부지기수다.

그뿐 아니라, 치료시기가 너무 지나쳐 속수무책인 경우, 그냥 집에서 평소 먹고 싶던 것 먹고 하고 싶던 것 하다 생을 마치라고 돌려보내는 경우도 허다한 실정이다.

차제에 정상 세포 조직에는 아무런 해를 끼치지 않고 암세포만 찾아 죽이며, 방사선 요법이나 항암제 부작용을 완화 시켜 주고, 암환자의 QOL(Quality of Life: 인간의 존엄성을 유지하며 인간답게 훌륭하게 살 수 있는 삶의 질)을 높여주어 쉽게 암을 극복할 수 있는 방법이 있다면, 누가 마다하겠는가? 그것은 바로, 초고농도 비타민(Vitamine) C 점적요법 이란 것이다.

최근 세계의 의학 문헌을 살펴보면, 미국, 캐나다, 일본 등지 여러 곳에서 Vitamine C 효과를 이야기 하는 곳이 많다.

2005년 미국의 국립위생연구소 (NIH) 와 국립암연구소 (NCI)의 일류 연구자들이 초고농도 비타민 C 점적요법의 유효성을 발표 했다.

연구자들은 "비타민 C는 정상세포에는 영향을 미치지 않으면서, 암세포만을 죽이는 부작용이 없는 이상적인 항암제이다" 라고 서술하고 있다.

요즈음 미국에는 1만 명이 넘는 의사들이 대체 의학으로 초고농도 비타민 C 점적 요법으로 암환자를 치료 하고 있고, 그 수가 갈수록 늘어나고 있으며, 학회에서는 초고농도 비타민C 점적 요법을 의사들에게 가르치는 세미나도 자주 개최되고 있다고 하며, 가까운 일본에도 야나기자와 아쓰오(柳澤厚生, 쿄린ㆍ杏林대학 교수))박사가 주축이 되어 수년 전부터 학회를 결성, 많은 의사들에게 세미나를 통해 교육을 시키는 것으로 알고 있다.
사실, 비타민 C 에 의한 암치료에 대해서는 노벨상을 두 번이나 수상한 라이너스  폴링(Linus Carl Pauling) 박사에 의해 벌써 약 반세기 전(1960년대)부터 제창 되었다.  그러나 미국의 메이요 클리닉(Mayo clinic)의 연구자들이 권위 있는 의학 잡지에 비타민 C에 의한 암치료 (경구투여 방법을 택했음)는 전혀 효과가 없다고 발표 해 폴링박사의 학설을 부정했다. 이 발표가 나온 후에는 비타민 C 에 대한 암치료에는 아무도 눈을 돌리지 않았다. 

그럼에도 폴링박사의 제자들이나 동료 과학자들은 연구를 계속해왔고, 그 중에 휴 리올든(Hugh Riordan)박사는 캔사스 주 위치타 시에 1975년부터 `인간기능 개선센터`라는 연구 및 진료시설 기관을 설립, 연간 약 3천 건의 초고농도 비타민 C 점적 요법을 시행하며, 이에 대한 효과와  부수되는 연구를 해 왔으며, 여타 많은 학자들의 연구 결과로 약 30년이 지난 2005년 9월 20일 미국 아카데미 회보에 드디어 "아스콜빈산(vit.c)은 선택적으로 암세포를 죽인다; 과산화 수소를 조직으로 운반하는 프로드러그로서의 작용" 이란 논문이 발표 되었다. 
이 논문을 발표한 연구자 (마크레빈 박사를 위시한) 8명은 미국 국립 위생연구소, 미국 국립 암연구소, 미국 식품 의약국에 소속 된 과학자들과 아이오와 대학 프리 래디칼, 방사선 연구 부문의 의사들과 같은 쟁쟁한 인물들로 구성되어 있다.

이 연구의 결론은 "비타민 C 는 화학요법과 같은 작용을 하지만 정상세포에 무해하고, 인체가 견디기 힘든 부작용도 없으며, 면역력을 증가 시켜주고, QOL 도 높여주며 비용도 저렴하다는 장점을 갖고 있습니다"라고 하였다.

비타민 C의 암세포에 대한 작용기전 
 
암치료에 대한 비타민 C 는 그 동안, 논란의 대상 이었다.  1970년대 폴링박사와 그의 친구 캐머론 박사(스코틀랜드 의사)는 매일 10gm의 비타민 C 를 투여하는 것(경구 투여와 정맥 내 점적 투여)이 특정 종류의 암에 치료 효과가 있으며, 환자의 QOL을 향상시켜 준다고 보고했다.  한편, 이 보고에 대해 메이요 클리닉의 연구진이 동일한 양의 비타민 C를 투여해(경구 투여법) 이중맹검법에 의한 임상 실험을 실시했으나, 부정적 결과를 발표하여 비타민 C 의 요법을 생명 연장 효과나 QOL 의 향상을 인정받지 못한 체 잊혀졌다. ※이중맹검법; 대상자를 두 그룹으로 나누어 한쪽 그룹에는 비타민 C 10gm을 투여하고, 다른 한 그룹에는 위약(僞藥: 비타민 C가 아닌 아무 효과가 없는 가짜 약)을 투여해서 그 결과를 비교하는 실험 방법.

그러나 최근의 임상 증거를 보면, 비타민 C 치료의 역할을 재검토할 필요가 있다. 폴링박사가 비타민 C를 투여한 것은 경구 투여와 정맥내 점적투여 방법인 반면, 메이요 클리닉에서는 경구 투여에만 의존 하였다. 투여 방법에 따라 비타민 C 의 혈중 농도는 큰 차이가 생긴다는 사실이다.

입력 : 2009년 06월 09일 14:26:41 / 수정 : 2009년 06월 09일 14:28:58 / 342호

비타민 C가 암에 미치는 효과 (2)
 양산신문 yangsan@empal.com

암세포 잡는 실험 항목

최근 약물 동태학 연구에 의하면, 비타민 C 10g을 정맥 내 점적 하면 입으로 섭취하는 것에 비해 비타민 C 의 혈중 농도가 25배 이상이나 높아져 있으며, 양에 따라서는 70배 이상 차이가 생긴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비타민 C를 가지고 암세포에 작용시키려 한다면, 비타민 C의 혈중 농도가 결정적으로 작용하며 이 혈중 농도가 핵심 포인트라고 추정할 수 있다. (암세포를 죽이는데 필요한 비타민C의 이상적인 혈중 농도는 혈액 10cc당 400mg 정도라고 함)
그러면, 비타민 C 는 어떻게 작용하여 암세포를 잡는 반면 정상세포에는 해를 끼치지 않는가. 연구는 복잡한 과정을 거치면서 실험을 통하여 비타민 C 가 암세포를 죽이는 것을 확인하였다.

① 비타민 C는 암세포만 죽이는가? 정상세포에 나쁜 영향을 끼치지 않는가? ② 비타민 C가 암세포를 죽이는 것은 암세포의 외부에 존재하는 경우인가? 암세포의 내부에 존재하는 경우인가? 아니면 양쪽 모두인가?  ③ 비타민 C에 항암작용이 있다면, 어떤 메커니즘으로 암세포를 죽이는가? ④ 비타민 C는 정상조직에 해를 입히지 않고, 암세포 까지 도달할 수 있는가? ⑤ 비타민 C가 암 이외에 다른 질병에도 적용될 가능성이 있는가?

이 실험에 대한 결론만 추려서 설명하기로 한다.

첫째,비타민 C는 암세포만 죽인다. 그 이유는 정상세포는 '카타라제'라는 효소를 가지고 있는 데 비해,암세포는 이 효소가 거의 없다. 비타민 C는 포도당(글루코스)과 비슷한 분자식을 가지고 있어, 혈액 속에서 모세혈관을 통해 쉽게 조직 속으로 이동한다. 조직에 운반된 비타민 C는 카타라제가 없는 암세포를 만나면, 과산화수소를 발생시켜 활성산소(발생기 산소)를 내뿜어, 암세포가 죽게 된다고 설명한다. 실제 암세포를 잡는데 필요한 최적 혈중 농도는 400mg/dl로서, 이 정도의 혈중 농도로 상승시키기 위해서는 통상 50gm 정도의 비타민 C(약 1시간 정도의 시간)를 주 2회 정도 정맥 내 점적 주사가 필요하다고 한다.

둘째,비타민 C는 암세포의 외부에 존재하는 비타민 C의 작용에 의하여 암세포를 죽이게 된다.

셋째,비타민 C는 '프로드러그'로 작용한다는 것이다.  프로드러그라는 뜻은, 보통 약물은 그 자체의 약리 작용으로 약효를 나타내나,프로드러그란 (비타민 C)물질이 조직으로 운반되어, 대사 과정에서 생성되는 물질이 약리 작용을 해서 약효를 나타내는 현상을 말하는 것으로 비타민 C 자체는 안정 상태이지만,조직으로 운반된 비타민 C는 카타라제가 없는 암세포를 만나면, 과산화수소를 형성하고 활성산소를 발생,이로 하여금 암세포만 공격해서 사멸시킨다는 원리이다.

넷째,혈액 속에는 적혈구 내에 특히,카타라제가 풍부하며,혈액 속에서 비타민 C는 정상 세포를 공격하지 않는다. 따라서 정상 조직에는 전혀 해를 입히지 않고,비타민 C는 암조직이 있는 곳까지 안전하게 도달된다.

다섯째,비타민 C는 바이러스성 감염에 효과가 있다고 밝혀졌다. 시험관 실험에서 과산화소가 C형 간염에 대해 독성을 발휘했다는 사실도 증명되었다.

초고농도 비타민 C 투여
어떤 질환에 효과가 있나

일반적으로 악성 임파종,유방암,신장암,난소암,폐암,대장암,자궁암,방광암,갑상선암,신경교아증,골수증 등에 효과가 좋으며 기타 어떤 암 종에도 도전해 볼 만한 가치가 있다고 한다. 특히 말기암이나 다른 치료 방법이 없을 때나, 항암제 투여로 부작용이 너무 심해 더 이상 항암제를 쓸 수 없을 때,그 부작용을 경감시켜주고,QOL을 높여주므로 투여할 만한 가치가 높다. 그 밖에 C형 간염,선천성 면역결핍증,독감 및 조류 독감 등 바이러스성 질환에도 효과가 높다고 한다.

치료에 주의 할 점
첫째,농도가 높으므로 그에 따른 점적 속도에 주의해야 한다. 점적 속도 0.5gm ~ 1.0gm/min 으로 천천히 주입 시키며, 점적 중, 목이 마르므로 물을 충분히 마시게 할 것. 비타민 C가 칼슘을 배설시키는 작용이 있어,테타니(tetany: 혈액 속의 칼슘이 떨어짐으로써 말초신경과 신경근 접합부의 흥분성이 높아져서 가벼운 자극에도 근육 통증이 함께 일어나는 발작적인 경련)를 일으킬 수 있다. 이를 예방하기 위해 구루쿠론산 칼슘(8.5%) 10cc 를 1cc/min 정도 투여 할 것.
둘째,당뇨환자의 경우 고동도 비타민 C 점적 후, 자가 혈당 측정기로 혈당을 측정하면,위고혈당(僞高血糖)치가 나오므로 인슐린 주사를 하면 저혈당 쇼크에 빠질 위험이 높음.

셋째,G6PD 결핍증이 있는 사람에게 초고농도 비타민 C 점적 하면 용혈 현상이 일어나 대단히 위험하므로,반드시 사전 검사가 필요하다.

넷째,신부전증 환자는 주의를 요한다. (특히,투석 환자에게는 비타민 C 점적 금기) 비타민 C는 PH 조정 목적으로 NaOH를 함유하고 있다. 따라서,Na부하로 인한 심부전증 내지 복수의 악화 우려가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다섯째,점적 후 종양 출혈이 올 수 있다. 흔한 경우는 아니지만, 염두에 두고 주의해서 관찰할 필요가 있다. 기타 점적시,혈관통이 있을 수 있으므로 이때는 점적속도를 느리게 하든지 황산마그네슘을 첨가 시킬 필요가 있으며,공복 시나 탈수 상태에서 점적하게 되면 메스꺼움이나 구토를 일으키는 수도 있다.

입력 : 2009년 06월 22일 11:04:49 / 수정 : 2009년 06월 22일 11:06:19 / 343호
출처 : http://www.yangsanilbo.com/
댓글 쓰기

최근조회 글

비타민C 메가도스(VitaminC Megadose)

블로그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