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최근의 가장 각광받는 천연열매, 아로니아 멜라노카르파



아로니아 멜라노카르파(aronia melanocarpa)는 잘 알려진 동유럽의 의약식물입니다. 원래는 북미 동부지역의
자생식물이었지만 지금은 동유럽과 러시아 등에서 더 보편적인 되었습니다. 이 식물에는 독특한 폴리페놀
(과일과 야채에 들어있는 강력항산화제 성분) 성분의 혼합물을 포함하고 있는데 이 성분은 소변통로를 보호
하고, 알러지를 줄여주며, 피부염증 등을 줄여주는 것으로 확인되었습니다. 아로니아와 관련한 문헌을 보면,
인간세포조직에 독성 흡수를 줄여주는 참고자료는 주목할만 합니다. 실제로 실험실 내의 임상을 통해 해독
관련 성분을 실험한 결과 매우 신뢰도 높은 결과를 얻을 수 있었습니다.


아로니아 과일은 폴리페놀 성분이 가장 풍부한 식물로 이 성분의 압축은 열매의 청색소에 담겨져 있는 안토시아닌-
글리코시드 때문입니다. 안토시아닌은 아로니아 열매의 청색소를 비롯 검은 부분에까지 분포되어있는 수용성
색소입니다. 이를 직접 먹게 되면 가공되지않은 순수한 글리코시드가 몸에 흡수되게 되는 것입니다. 글리코시드는
배당체(配糖體) 역할을 하게 됩니다. 아로니아 열매의 효과의 안토시아닌 성분과 관련해서 15년 동안 연구를 지속해
왔습니다.

이 결과 아로니아 열매의 효능은 강력한 항산화 활동에서 기인한 것으로 결론이 났습니다. 조사에 의하면, 효능이
뛰어난 간과 내장보호 기능을 증명해 보였으며, 이미 증명해 보인 항염성, 항바이러스성 등을 보여주었는데, 직접
쥐를 통한 실험에서도 이를 증명해 보였습니다. 특히 바이러스성 중에서는 A타입에 대한 항바이러스성이 실험실에서
밝혀졌습니다.


또 다른 실험에 의하면, 아로니아에 들어있는 성분은 당뇨병 환자들의 탄수화물대사를 정상화시키고 돌연변이유발성을
막아주는 역할을 해서 유방암 환자의 림프구 조직에서 HT-29 콜론암세포의 성장을 억제하는 면역조절활동을 뚜렷하게
나타내 보였습니다. 또한 해독작용을 도와서 간과 신장의 카드뮴 축적을 억제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현재까지
아로니아 열매에 대한 부작용은 특별히 알려져 있지 않습니다.





댓글 쓰기

최근조회 글

비타민C 메가도스(VitaminC Megadose)

블로그 보관함